[함안맛집]옛날시골보리밥집 - 할머니 손맛의 구수한 청국장 보리밥 맛집

맛집|2022. 3. 23. 10:00

색다른 맛난 음식을 항상 먹으면 좋을 것 같지만 여러 번 먹다 보면 집밥이 생각나는 것처럼 외식을 하더라도 옛날 추억이 떠오르게 하는 음식들이 생각나곤 합니다. 그중에 하나가 바로 청국장인데 얼마 전 괜찮은 청국장 맛집이 없을까? 해서 찾아보다가 함안 쪽에 옛날시골보리밥집이라는 가성비 좋은 보리밥 청국장 맛집이 있다고 해서 한번 가봤습니다.

이번에 방문해 본 옛날시골보리밥집은 주소상으로는 함안으로 되어있지만 창녕군 남지읍에서 다리 하나만 건너면 있는 그리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하고 있어 남지에 있는 분들이 많이 찾아가는 맛집이라고 합니다.

주차는 가게 앞 공터에 마련되어있어 쉽게 주차를 하실 수 있습니다. 영업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 오후 5시부터 8시까지이며 매주 금요일은 정기휴일이라고 합니다.

오래된 시골 가게라고 생각하고 들어왔었는데 가게 겉보기와는 달리 가게 안으로 들어오니 굉장히 깔끔하고 좋습니다.

옛날시골보리밥집의 메뉴판입니다. 돼지수육을 제외하고 식사메뉴는 단 한가지입니다. 보리밥에 청국장, 가격도 7천원으로 아주 저렴한 편입니다.

제가 주문한 보리밥과 청국장이 나왔습니다. 7천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이라 그렇게 기대를 하지는 않았지만 음식을 받아보니 보기에도 푸짐하고 좋습니다.

밑반찬들도 조금씩 맛을 보니 직접 만든 것 같이 아주 건강한 맛이네요. 아주 마음에 듭니다.

청국장의 향이 개인적으로 강하기를 원했지만 그건 아닌듯합니다.

일단 한숟가락 청국장을 떠서 먹어보니 청국장 향이 강하지 않은 누구나 쉽게 먹을 수 있을듯한 아주 부드러운 맛의 청국장입니다.

그리고 보리밥입니다. 보리밥 위에 올라간 나물들은 전부 맛이 강하지 않고 집에서 먹는듯한 나물반찬인 것 같아서 아주 좋습니다.

보리밥에 청국장 떠넣고 고추장도 넣고 잘 비벼서 한 숟가락 먹으니 청국장과 보리밥의 맛이 구수한 게 시골 할머니의 손맛이 느껴지는 밥상을 먹는 것 같습니다.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옛날시골보리밥집의 보리밥과 청국장의 맛이 엄청 맛집이라서 찾아가서 먹을정도라고 할 수는 없겠지만 가끔씩 문뜩 할머니가 생각나듯이 가끔 먹고 싶다라는 생각이 들것 같은 할머니 손맛이 생각나는 맛집이였습니다. 기회가 된다면 한번쯤 드셔보시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댓글()
  1. Favicon of https://weesh.tistory.com BlogIcon Creative We 2022.03.23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으으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_+

  2. Favicon of https://happy5uj.tistory.com BlogIcon 오유가죽공방 2022.03.23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s://nan011ttl88.tistory.com BlogIcon 에단킴 2022.03.23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보리밥에 청국장!!! 너무 맛있어보여요~ 글보면서 내리는동안 군침이 막 나네요

  4. Favicon of https://traveltastetech.tistory.com BlogIcon miu_yummy 2022.03.25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구수한 청국장과 보리밥의 조합이 참지 못하겠습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