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조행|2020. 9. 14. 09:00

폭우와 폭염 그리고 태풍때문에 한동안 출조를 못하고 있다가 태풍도 지나가서 이제서야 출조를 했습니다. 작년에 상주보에 와서 손맛을 보기는 했지만 아쉬움이 있어서 다시 갈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이번에 생각이 나서 한번 더 왔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이번에는 옥수수와 글루텐 위주로 낚시를 하려고 마음먹고 도착해보니 지난 태풍의 영향으로 흙탕물때문에 물색이 굉장히 탁합니다. 그래도 둘러보니 포인트는 마음에 들어서 낚시가게를 찾아서 지렁이를 구매해왔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상주보 회상리 연안은 아직 마름수초가 많이 있습니다만 이제 9월도 중반을 향해 가고 있으니 조금만 있으면 마름수초가 삭아서 낚시할 공간이 더 많아질것 같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수심이 얕은 곳은 아직 마름이 많이 있지만 이곳은 작년에 제가 낚시를 해본 곳이데 수심이 약간 더 깊어서 그런지 마름수초가 별로 없어서 수초작업 없이도 낚시하기 딱 좋게 되어있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일단 최대한 긴 낚시대들로 마름수초 근처에 전부 찌를 세웠습니다. 대부분 수심은 1.3m정도이며 바닥이 아주 깨끗해서 채비 안착이 잘 되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낚시대를 전부 널고보니 천어존 60대의 채비를 다시 해야해서 낚시줄부터 교체를 했습니다. 예전에 TV를 보니 낚시채비 중에 낚시줄은 썩지도 않아서 가장 큰 골치꺼리라고 합니다. 혹시 낚시하다가 낚시줄 버려진 낚시줄 보시면 잘 말아서 가져와서 버려주시기 바랍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이제 낮 기온이 많이 내려간듯해서 라면 끓여먹으려고 했는데 낚시대 펴다보니 여전히 땀이 줄줄 흐릅니다. 올때 편의점에서 편의점 도시락을 하나 사서왔는데 다행이네요. ㅋ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슬슬 해가 지고 있습니다. 처음에 도착해서 햇살아래서 낚시대 펼치고 있으니 땀이 줄줄 흐르고 엄청 더웠었는데 확실히 가을이 다가오는지 그늘에 있으니 웬지 기온이 내려가는 듯 서늘한 기운이 느껴집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처음에 도착했을때는 바람도 좀 불었었는데 해가 질 시간이 되니 바람 한 점 없이 고요해졌습니다. 분위기는 좋은데 태풍으로 인해서 흙탕물이 졌다는 점이 변수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이제 슬슬 케미를 꺽을 시간이 되었습니다. 오늘은 케미 하나가 불량이네요. 두개 중에 하나는 정상인데 하나는 이미 산화가 되어 색이 달라졌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케미 불빛을 밝히니 저녁 피딩 타임을 노리는 배스들이 이곳저곳에서 물소리를 내면서 사냥을 하네요. 물색이 탁해서 그런지 지렁이에 블루길들이 덤비지 않는 건 좋지만 찌올림이 전혀 없으니 아쉽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완전히 어두워지기 전에 커피 한캔 마시고 초저녁 타임에 좀 집중을 해봐야겠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완전히 어두워지니 자주 들리던 배스가 사냥하는 물소리도 전혀 안들리고 굉장히 고요해졌습니다. 슬슬 입질이 올 시간이 되었는데 입질이 전혀 없으니 꽝치는건 아닌가 걱정이 됩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밤 10시쯤 되었을까? 제일 왼쪽 릉궁 50대의 찌가 쭉 솟았다가 내려갑니다. 아무래도 붕어입질이 아닌 것 같아서 그냥 놔뒀더니 몇 분 지난 후에 다시 찌가 쭉 솟는 걸 보고 챘더니 동자개가 빠가빠가 소리를 내면서 나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해가 지기 전에 혹시나 해서 모기향을 피워뒀는데 밤이 되니 기온이 엄청 내려가네요. 이제 모기향이 없어도 모기가 추워서 활동을 못할 시기가 되어가는 것 같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낚시를 하는 도중 하늘에서 물이 떨어지는 것 같길래 보니 파라솔 안쪽에 이슬이 엄청 맺혔네요. 파라솔이 방수가 전혀 안되는건 아닌데 이정도로 줄줄 흐를 정도로 많이 맺힌건 처음보네요. 왜 이런걸까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자정이 넘어서 천어존 60대의 찌가 쭉 솟았다가 옆으로 끌면서 내려가길래 챘더니 또 동자개입니다. 흙탕물때문에 아무래도 붕어들의 얼굴을 보기 힘들 것 같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새벽 두시가 넘은 시간 입질이 너무 없어서 좀 자고 아침에 낚시를 할까?생각하고 있는데 갑자기 천둥번개가 치면서 돌풍이 불기시작하네요. 비가 많이 오지는 않는데 파라솔이 날라갈까봐 꽉 잡고 기다려봅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한시간 넘게 천둥번개와 함께 돌풍이 불고 비가 찔끔 내리더니 다시 고요해졌습니다. 혹시나해서 새벽 입질을 볼수 있을까?라는 생각에 기다려보지만 날이 밝도록 입질이 전혀 없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밤새 수위가 왔다갔다거리는 것 같더니 약 5cm 넘게 빠졌네요. 그런데 나중에 철수할때보니 물밖으로 나온 돌이 다시 수위가 불어서 물에 전부 잠겼습니다. 상주보의 수위가 안정적이지 못해서 붕어들이 입을 닫았나봅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밤새 동자개 두마리라니 너무 아쉽습니다. 흙탕물만 아니면 미끼를 좀 다양하게 써봤을것 같은데 물색이 너무 탁해서 옥수수나 글루텐은 사용불가한 상황이여서 너무 아쉽습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저멀리 수몰나무 쪽을 바라보고 마름 수초바로 근처에 세운 찌들에서 붕어 입질이 들어올것 같았는데 아쉽게도 붕어들의 입질이 없었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뭐 그래도 이번에 장대용 나노찌를 만들어서 앞치기 연습도 할 겸해서 사용해봤는데 찌가 가벼우니 확실히 잘 날아가기는 하네요. 좀 더 연습하면 릉궁 50대는 무리없이 앞치기로 낚시를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이제 철수해야겠습니다. 제가 낚시한 자리는 깨끗히 정리하고 철수합니다.


[민물대낚] 2020년 24차 : 태풍이 지나간 후 낙동강 상주보 붕어낚시


이번 상주보 출조는 오랜만에 낚시를 간다는 생각에 들떠서 태풍때문에 흙탕물이 졌을줄을 생각도 못하고 상주보로 출조를 했네요. 물색이 좋아질때를 기다려서 다시 한번 출조를 해봐야겠습니다.


2020/08/12 - [조행] - [민물대낚] 2020년 23차 : 합천호 우중 짬낚시

2020/08/06 - [조행] - [민물대낚] 2020년 22차 : 임하댐 오름수위 짬낚시

2020/07/27 - [조행] - [민물대낚] 2020년 21차 : 군위 우보 위천강 붕어낚시

2020/07/20 - [조행] - [민물대낚] 2020년 20차 : 금산 한방터 화림지 붕어낚시


댓글()
  1. 다우니 2020.09.16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쉬움이 있어야 담 출조에 기대가 되는법이죠
    근대 붕어가 물색에 따라 입질변화가 먹이활동에 변화가 있다?
    저는 그런 생각은 무시하고 물속에 냄새로 집어효과에 먹이활동을 하는 걸로 아는데 아닌가 보군요
    저는 너무 입질이 없다 싶음 기본적으로 지렁이 옥수수 글루텐(떡밥)은 필수로 챙깁니다
    대게는 온니 옥수수나 지렁이에 입질을 봤기때문에 크게는 못느끼겠습니다
    상주보 출조하셔서 글을 보고나니 현재로서는 붕어보트장비도 팔았고 남은게 좌대랑 섶다리 받침틀 정도인데
    보트장비 있을때 상주보 출조할 계획이였지만 아쉽게도 보트장비 처분하면서 못가게 되었죠
    올해 가기전 상주보 출조 꼭 한번 하고 싶습니다
    아마 아피스 고강마루 블랙 구형 특대 좌대발판 세팅해서 출조할듯 싶습니다
    시간은 무조건 주말 아님 이달말 추석연휴때 예상하고 있습니다
    추석연휴때도 휴가때처럼 일욜부터 일욜까지 쉰다는 말이 나와서 마침 상주보 갈려고 맘먹고 있었거든요
    이제 이쪽 지역은 아침 밤으로 기온차가 나면서 서늘합니다
    요즘 독감예방주사 받으라고 하던데 감기조심하세요
    동자개는 역시 매운탕이 갑인듯 지상파 생생정보통신에 동자개 매운탕 끝내주던군요
    점점 무르 익어가는 가을입니다 역시 대물은 이 시기가 적합한듯
    꼭 대물 하시기를 바래봅니다
    저역시 대물급 사짜붕어를 목표삼아 기대하고 있습니다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withbbang.tistory.com BlogIcon 쫄깃쫄깃붕어빵 2020.09.17 1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물색과 상관없이 전부 챙기시는 군요. 개인적인 생각으로 저는 흙탕물일 경우에는 흙냄새때문에 떡밥이나 옥수수는 입질받기 힘들거라고 생각해서 지렁이만 사용하는데 실제로는 그렇지 않을수도 있을지도 모르겠네요. 다음에 기회가 되면 흙탕물에도 떡밥이나 옥수수를 좀 사용해봐야겠습니다. 추석즈음이면 마름도 좀 삭아서 낚시할 자리도 많아지고 해서 붕어 활성도도 높아지는 시기이니 밤낚시하기 좋을 때인 것 같네요. 이번에 상주보에서 4짜붕어 한수 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요즘 들어 밤기온이 확 내려가는 걸보니 감기 안걸리도록 방한준비도 잘 하시고 낚시다녀오세요.